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천안시, 다함께돌봄센터 설치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충남교육청과 저출산·양육부담 등의 해소 위한 다함께돌봄센터 운영

김헌규 | 기사입력 2019/08/08 [09:53]

천안시, 다함께돌봄센터 설치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충남교육청과 저출산·양육부담 등의 해소 위한 다함께돌봄센터 운영

김헌규 | 입력 : 2019/08/08 [09:53]

 

천안시는 충남교육청과 8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다함께돌봄센터’ 사업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업무협약은 저출산문제, 맞벌이가정 양육부담 등의 사회적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추진하는 다함께돌봄센터 설치·운영을 위한 상호 기관 간의 협력에 관한 내용을 담고 있다.

 

시는 돌봄센터 설치와 돌봄서비스의 안전, 지역특성을 반영한 돌봄체계 구축을 위해 힘쓰며, 충남교육청은 돌봄수요조사 및 교육자원활용 등에 적극 지원·협조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흩어져 있는 지역교육자원이 체계적으로 발굴, 육성돼 다함께돌봄사업이 활성화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다함께돌봄센터는 소득수준과 상관없이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생 저학년을 대상으로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공간이다. 현재 천안시는 사업 추진을 위한 초석을 마련하고 불당동 이안아파트 내 하반기 개소를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구본영 시장은 “다함께돌봄센터 조성을 통한 돌봄사각지대 해소로 학생들의 건강한 성장과 삶의 질 향상이 기대되며, 지역 중심의 맞춤형 돌봄체계 확대 운영으로 ‘아이 키우기 좋은 천안’을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지철 도교육감은 “지역과 학교의 경계를 없애고, 마을 중심의 돌봄교실 모델 개발 및 지역사회네트워크 구축 등 지역기반마련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