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서산시, 공공갈등관리심의위원회 출범

15일 공공갈등관리심의위원 위촉장 14명 수여 및 첫 회의

관리자 | 기사입력 2019/10/16 [07:47]

서산시, 공공갈등관리심의위원회 출범

15일 공공갈등관리심의위원 위촉장 14명 수여 및 첫 회의

관리자 | 입력 : 2019/10/16 [07:47]

▲  서산시 공공갈등관리심의워윈회 출범식  


서산시(시장 맹정호)는 “공공갈등과 관련한 사안을 심의․자문하는 공공갈등관리위원회가 15일 출범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라고 밝혔다
 
시는 15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공공갈등관리심의위원 14명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첫 회의를 개최했다.
 
이 위원회는 지난 7월 시의회를 통과한‘서산시 공공갈등 예방과 해결에 관한 조례’에 따라 구성됐다.
 
위원 임기는 2년으로 ▲공공갈등 예방․해결을 위한 종합계획 수립과 추진 ▲공공갈등관리 대상사업 지정․조정 ▲공공갈등관리 관련 자치법규 정비 ▲공공갈등영향분석 실시 여부 등을 심의․자문한다.
 
위원회는 당연직 5명과 위촉직 14명 등 19명으로 구성됐고, 위원장은 부시장이 맡는다.
 
민간 위원에는 시의원, 갈등관리 전문가, 변호사, 대학교수, 시민사회단체 대표 등 갈등관리 경험이 풍부한 이들이 위촉됐다.
 
이날 회의에서는 신성대학교 신기원 교수를 부위원장으로 선출하고, 서산시 공공갈등관리매뉴얼 수립에 대해 검토하고 논의했다.
 
맹정호 서산시장은 “공공갈등에 대한 선제적 관리와 사회적 협의를 통해 행정의 신뢰도를 높여 가는 것이 매우 중요한 과제”라며 “오늘 출범한 위원회가 지역의 다양한 갈등 해소와 사회 통합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한편 서산시는 공공갈등관리 종합계획을 수립하고 주요 사업에 대해 갈등영향분석을 의무화하는 등 공공갈등의 예방과 관리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