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의왕시 부곡글고운도서관, 리모델링 마치고 26일 개관

주민들을 위한 편안한 힐링공간 조성

김헌규 | 기사입력 2019/11/27 [10:56]

의왕시 부곡글고운도서관, 리모델링 마치고 26일 개관

주민들을 위한 편안한 힐링공간 조성

김헌규 | 입력 : 2019/11/27 [10:56]

▲   부곡글고운도서관이 리모델링을 마치고 지난 26일 개관


[신부경 기자] 의왕시 부곡글고운도서관이 리모델링을 마치고 지난 26일 개관식을 가졌다.

 

부곡동주민센터 4층에 위치한 부곡글고운도서관은 지난 2006년에 처음 개관한 이후 그동안 지역 주민들을 위한 소중한 독서문화 공간으로 자리매김해 왔다.

 

그러나, 점점 높아지는 문화수요를 충족하기에는 시설이 노후화됨에 따라 문화체육관광부‘생활SOC 작은도서관 지원사업’국비 지원을 받아 지난 9월부터 10월까지 리모델링 공사를 통해 집기와 시설 등을 교체하고 쾌적한 공간으로 새롭게 거듭났다.

 

도서관에는 32,000여권의 도서가 비치되어 있으며, 도서관에 없는 책은 관내 상호대차로 이용 가능하다.

 

또한, 독서 외에도 카페처럼 스터디와 개인 노트북 사용이 가능한 좌석 등이 마련되어 있어 앞으로 주민들의 정서함양은 물론 편안한 휴식 공간으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특히, 도서관 내에는 의왕시 부곡동이 철도특구지역인 만큼 지역 특성을 살려 어린이들이 좋아하는 기차모형 모델을 활용해‘책놀이터’공간을 조성했다.

 

김상돈 의왕시장은“부곡글고운도서관이 지역주민들이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즐거운 휴식공간이 되길 기대한다”며“앞으로 주민들의 문화생활을 위한 작은도서관과 북카페를 지속적으로 확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