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핫 이슈]천안시 갑을병,“국회의원 예비후보자 난립…파렴치 전과자”수두룩

-천안갑16명, 을7명, 병6명, 총 29명 中국가혁명배당금당 12명

김헌규 | 기사입력 2020/02/11 [17:40]

[핫 이슈]천안시 갑을병,“국회의원 예비후보자 난립…파렴치 전과자”수두룩

-천안갑16명, 을7명, 병6명, 총 29명 中국가혁명배당금당 12명

김헌규 | 입력 : 2020/02/11 [17:40]

-음주 전과는 기본, 살인전과, 사기 등 파렴치 전과도 다수

-천안시장 예비후보 9명中 6명이 전과

-이번 선거엔‘도덕성’이 기준이 돼야...,

 

 

▲ 국민을 대변하는 국회의원을 뽑는 4.15총선에 천안지역 갑을병 3개구에서 출마하는 예비후보들은 총 29명으로 이 중 국가혁명배당금당(이하 배당금당)은 12명을 차지하고 있어 후보들의 난립을 우려하고 있다.(배당금당 허경영 총재)     ©김헌규

국민을 대변하는 국회의원을 뽑는 4.15총선에 천안지역 갑을병 3개구에서 출마하는 예비후보들은 총 29명으로 이 중 국가혁명배당금당(이하 배당금당)은 12명을 차지하고 있어 후보들의 난립을 우려하고 있다.

 

천안갑은 더민주당 5명, 자한당4명, 정의당1명, 국가혁명배당금당 7명, 총 16명으로 예비후조가 제일 많다.

 

천안을은 더민주당 1명, 한국당 2명, 정의당1명, 민중당 1명, 국가혁명배당금당 2명, 총 7명이다.

 

천안병은 더민주당 2명(윤일규현의원 예비후보 미등록)자한당1명 국가혁명배당금당 3명으로 총 6명이다. 윤일규의원이 예비후보로 등록 가망성이 높아 예비후보는 7명이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7일 현재 전국적으로 예비후보 등록 현황을 보면 더민주당 414명.자한당441명, 국가배당금당 827명이다.

 

국가혁명배당금당은 13년 만에 축지법을 쓰고, 하늘을 난다는 허 경영씨가 정치계로 돌아와 총재로 있는 당이다.

 

지난 2007년,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정치판에서 퇴출된 허 경영 씨는 지난해 8월15일 국가혁명당으로 창당해 같은 해 19월21일'국가혁명배당금당'으로 당명을 변경했다.

 

이번 총선과 보궐선거에 가장 많은 예비후보자를 끌어 모으며 세몰이를 하고 있다.

 

정가에서는 국가혁명배당금당에 많은 후보자가 몰리는 것을 두고, 허 씨가 연동형비례제를 염두해 이번 총선을 통해 국회에 입성하려는 술수와 이들을 교묘히 이용하고 있다고 비판하고 있다.

 

더욱 논란이 되고 있는 것은 자신의 행보도 행보지만 예비후보들의 전과다.

 

'국가혁명배당금당'의 예비후보자 중 25%가 전과자로 드러났다. 이들 가운데는 살인, 아동성범죄 전과자도 있다.

 

'허경영‘씨가 이끄는 국가혁명배당금 당은 범죄자당이라고 규정하는 것은 흉악범죄 전과자가 수두룩한 이유다. 전체 600여명 넘는 예비후보자 중 10명이 흉악범죄 전과자로 살인 전과도 있는 예비후보도 있다.

 

‘21대 국회의원 예비후보자 범죄전력 조회’에 따르면 국회의원 예비후보자로 등록한 인원 중 18명이 흉악범죄인 살인, 강도, 성폭력, 방화로 처벌받은 적이 있던 것으로 드러났다. 이 중 절반이 넘는 10명은 ‘국가혁명배당금당’ 소속이다.

 

배당금당의 흉악범죄 전력 후보 중엔 ‘살인’을 저질러 처벌받은 사람도 있다. 김성기 배당금당 후보자(부산 서구동구)는 1982년 살인을 저질러 징역2년 처벌을 받았다.

 

이외 나머지 후보들은 1994년부터 2017년까지 강제추행,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청소년 강간, 강제추행치상 등 성범죄 경력이 있다.

 

21대 총선을 위해 등록한 예비후보자들 중 국가혁명배당금당이 당원수 대비 가장 많은 수의 범죄전력(122건)을 가지고 있다.

 

한편 천안에도 국회의원 예비후보 총 29명 중 8명이 전과자로 음주전과가 가장 많고 사문서위조 및 행사, 부정청탁 및 금품 수수, 사기 등의 범죄전력이 있다.

 

또 천안시장 예비후보 9명 중 6명이 전과자로 국회의원 예비후보처럼 음주전과는 기본이고 교통사고처리특례밥 위반 등이 주를 이루고 있다.

 

시민A씨는“이번 선거만큼은 도덕적으로 깨끗한 사람이 국민의 대표, 시민의 대표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