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국마사회 천안지사, 코로나19 극복 성정2동에 500만원 전달

취약계층 지원사업 위해 사용해 달라며 따뜻한 나눔 실천

김헌규 | 기사입력 2020/04/08 [13:17]

한국마사회 천안지사, 코로나19 극복 성정2동에 500만원 전달

취약계층 지원사업 위해 사용해 달라며 따뜻한 나눔 실천

김헌규 | 입력 : 2020/04/08 [13:17]

 

한국마사회 천안지사가 8일 성정2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을 위해 지원해달라며 천안시복지재단을 통해 후원금 500만원을 성정2동에 지정 기탁했다.


한국마사회 천안지사(지사장 정지련)는 8일 성정2동 행정복지센터(동장 구제병)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을 위해 지원해달라며 천안시복지재단을 통해 후원금 500만원을 성정2동에 지정 기탁했다.

 

  한국마사회 천안지사는 코로나19 확산 장기화로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주민들과 이 위기를 함께 극복하자는 취지에서 취약계층 지원 사업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날 기탁된 후원금은 천안시복지재단을 통해 코로나19의 지속적 확산으로 생계가 곤란한 관내 취약계층 30가구에 긴급지원비 및 교통카드로 지원될 예정이다.

 

  정지련 지사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주민들에게 힘이 되길 바란다”며 “모두가 어려운 시기이지만 이 위기를 함께 이겨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구제병 성정2동장은 “사회적·경제적 위기 상황에서도 지역 내 취약계층을 위해 뜻깊은 후원을 해준 한국마사회 천안지사에 감사드린다”며 “주민을 향한 따뜻한 마음이 관내 취약한 가구에 골고루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