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남도,12개 홈쇼핑사와 협의 통해 홍보비 없이 수수료 인하 추진

TV 홈쇼핑특별전 추진…농수산물 판로 개척

김헌규 | 기사입력 2020/04/23 [08:18]

충남도,12개 홈쇼핑사와 협의 통해 홍보비 없이 수수료 인하 추진

TV 홈쇼핑특별전 추진…농수산물 판로 개척

김헌규 | 입력 : 2020/04/23 [08:18]

 충남도가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도내 농산물 홍보·판촉을 위해 ‘TV 홈쇼핑 특별전’을 실시한다.

 

  이번 TV홈쇼핑 특별전은 도가 중앙정부에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건의한 사안으로,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도내 농가를 돕기 위해 추진됐다.

 

  도는 코로나19로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남에 따라 TV 시청도 덩달아 높을 것으로 전망, 홈쇼핑을 활용한 농산물 소비를 유도 한다는 계획이다.

 

  도는 앞서 정부에 TV홈쇼핑의 높은 수수료를 낮춰 특별전을 편성할 것을 건의했고, 정부가 이를 받아들였다.

 

  실제 TV홈쇼핑의 평균 수수료는 34% 정도인데, 이번 특별전은 별도 홍보비 없이 10% 이하로 인하해 진행된다.

 

  도는 TV 홈쇼핑에 방영될 업체 46개소를 후보로 선정, 홈쇼핑사와 협의를 통해 최종 업체 선정한 뒤 내달 중 차례로 농수산물을 선보일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농수산물 판매 확대를 위해 직거래장터, 꾸러미 배송, 온라인 쇼핑몰 등 다양한 판매행사로 농산물 판매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 2017년 공영홈쇼핑사와 상생협약을 맺고, 방송수수료를 8%로 인하해 매년 20개소를 대상으로 TV홈쇼핑 방영을 추진하고 있다. 이로 인한 매출은 평균 5700만 원이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