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천안준법지원센터, 농촌사회봉사활동 펼쳐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지역농민 위해 육묘(모내기) 작업

김헌규 | 기사입력 2020/05/18 [15:09]

천안준법지원센터, 농촌사회봉사활동 펼쳐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지역농민 위해 육묘(모내기) 작업

김헌규 | 입력 : 2020/05/18 [15:09]

   18일 인주면의 육묘장에서 사회봉사중인 모습


  법무부 천안준법지원센터에서는 아산시 농협 관계자와 합동으로  18일 인주면의 육묘장에서 사회봉사명령 대상자 9명을 투입하여 지역 농민 일손 돕기 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봉사는 고령화 및 이농현상,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외국인노동자 감소 등 인력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민을 위한 취지로 시작하여, 사회봉사명령 대상자를 통해 지역 농협 육묘장에서 일손이 필요한 파종 적재 작업을 도와 고령·영세 농민들의 인건비를 절감하고, 모내기 시기에 맞게 작물을 수확할 수 있도록 시행했다.


  인주 농협 경제사업소 관계자인 J씨(57)는 “고령화로 인해 일손이 턱없이 부족한 상황에 처한 농가에 아주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천안준법지원센터 이영호 소장은 “아직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활동에 많은 제약이 있으나, 관내 일손이 필요한 농가를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지역농민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릴 수 있는 활동들을 적극적으로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