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국마사회 천안지사-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500만원 지원

두정동, 성정동 4개 초등학교 저학년 투명우산 및 안전커버 지원

문학모 | 기사입력 2020/07/08 [10:23]

한국마사회 천안지사-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500만원 지원

두정동, 성정동 4개 초등학교 저학년 투명우산 및 안전커버 지원

문학모 | 입력 : 2020/07/08 [10:23]

  한국마사회 천안지사-초록우산어린이재단충남지역본부와 나눔협약체결 (왼쪽부터) 한국마사회 천안지사 정지련 지사장,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충남지역본부 신경근 본부장


 [문학모 기자]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충남지역본부(본부장 신경근)는 8일, 한국마사회 천안지사(지사장 정지련)와 함께 국내아동지원을 위한 나눔협약식을 체결하고, “어린이 통학로 안전 지원 사업”을 위한  500만원 후원금 전달식을 진행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후원금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천안시 두정동, 성정동 인근 초등학교 4곳의 저학년 학생들 500여명을 대상으로 비오는 날 어린이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투명우산 및 가방 안전 커버”를 지원하게 된다. 

   후원금 전달- (왼쪽부터) 한국마사회 천안지사 김혜경차장, 정지련 지사장,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충남지역본부 신경근 본부장, 장하리 대리

 

 특히, 이번 지원은 최근 ‘민식이법’ 시행 및 어린이 보호구역 내 사고와 그에 따른 안전 및 스쿨존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대폭 증가하면서 아이들이 통학로 이동 시 넓은 시야를 가지고 운전자에게 가시성을 높일 수 있는 투명우산 및 가방 안전커버를 지원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또한 투명우산과 안전커버 지원과 함께 안전횡단 수칙 및 안전약속 지키기 등의 내용을 담은 캠페인 안내문도 함께 배포되어 아이들의 행복하고 안전한 통학로를 만드는데 도움을 줄 예정이다. 

 

 한국마사회 천안지사는 2006년도부터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후원에 참여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누계후원금은 약1억5천만 원으로 매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서 아이들을 위한 나눔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한국마사회 정지련 천안지사장은 “어린이 통학로 안전지원사업을 통해 우리지역 아동들이 안전하게 등하교하고, 운전자로 하여금 안전운전할 수 있도록 하는 노력에 도움이 될 수 있어 기쁘고, 앞으로도 재단과 함께 지역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나눔실천에 동참하겠다”고 밝혔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충남지역본부 신경근 본부장은 “우리의 미래인 아이들이 안전을 지키는 것은 우리 모두의 책임이자 의무”라며 “아이들이 건강하고 안전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