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주식회사, 공공배달앱 시범 서비스 참여할 가맹점 모집 시작

시범지역으로 선정된 화성·파주·오산시 내 배달 가능한 음식점 대상

문학모 | 기사입력 2020/08/24 [08:52]

경기도주식회사, 공공배달앱 시범 서비스 참여할 가맹점 모집 시작

시범지역으로 선정된 화성·파주·오산시 내 배달 가능한 음식점 대상

문학모 | 입력 : 2020/08/24 [08:52]

  경기도 공공배달 앱 입점자모집


○ 사전신청 기간 내 신청 가맹점은 10월부터 공공배달앱 우선 입점 혜택

 [문학모 기자] 경기도주식회사가 도민의 생활 편의 증진 및 소상공인의 권익 보호를 위해 추진하는 ‘(가칭)공공배달앱 구축사업’ 시범 서비스에 참여할 가맹점 모집을 시작한다. 

 

공공배달앱 시범 운영 지역으로 선정된 화성·파주·오산시 내 배달이 가능한 음식점이라면 참여가 가능하다. 참여를 원하는 가맹점은 경기도주식회사 홈페이지(www.kgcbrand.com)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경기도주식회사는 신청접수를 완료한 가맹점부터 현장 방문을 실시해 메뉴 등록 및 입점 절차를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사전신청 접수 기간인 8월 19일부터 9월 30일 사이에 신청한 가맹점의 경우 오는 10월 시범 서비스를 선보일 공공배달앱에 우선 입점할 수 있다.

 

신청을 위한 필수서류는 가맹점신청서와 사업자등록증이며, 기타 사항은 고객센터(031-5171-5142)를 통해 문의하면 된다.

 

공공배달앱은 배달앱 수수료 논란과 관련, 플랫폼 시장 독과점에 따른 폐해를 방지하고 소비자와 소상공인이 상생하는 경제의 장을 만들기 위해 경기도주식회사가 개발·운영하는 어플리케이션이다. 

 

공공이 민간의 영역을 침해하는 것이 아니라, 지역화폐 유통망과 데이터, 기술 등 공적 디지털 인프라 조성에 경기도가 투자하고, 앱 개발과 운영은 민간에게 맡겨 민간-공공 협력의 장점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기존 민간앱에서는 6~13%대에 달하는 중개수수료를 2%대로 낮추고, 추가 광고료 부담을 없애는 등 소상공인들의 경제적 짐을 덜어줄 전망이다.

 

지난 20일에는 사업의 성공적인 운영을 위해 경기도와 경기도주식회사, NHN페이코 컨소시엄, 화성·파주·오산시, 문화방송 등이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경기도주식회사와 NHN페이코 컨소시엄은 수수료 최소화, 광고비 제로, 지역화폐 온라인 사용을 특장점으로 내세워, 오는 10월 말 시범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이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