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과천시, 치매안심센터 확장 이전 개소

치매안심센터 새단장, 치매 진단부터 돌봄까지 통합서비스 제공

신부경 | 기사입력 2020/09/12 [07:09]

과천시, 치매안심센터 확장 이전 개소

치매안심센터 새단장, 치매 진단부터 돌봄까지 통합서비스 제공

신부경 | 입력 : 2020/09/12 [07:09]

 

  과천시 치매안심센터,확장 이전 개소


 코로나19 등 감염병 대응 위해 호흡기 전담클리닉도 마련해 호흡기 및 발열 환자의 초기 진료 실시

 [신부경 기자] 과천시 치매안심센터가 과천시보건소 증축 건물 1층으로 공간 확장해 이전하고, 11일 개소식을 가진 뒤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개소식은 치매안심센터에서 열렸으며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방역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김종천 과천시장, 제갈임주 과천시의회의장 등 관계자만 참석해 간소하게 진행됐다.

 

  과천시는 과천시보건소를 이용하는 시민의 편의를 증진하고, 제공하는 서비스 및 운영 프로그램 확대를 위해 보건소 건물 증축을 추진해 지난 7월 완공했다. 

 

  완공된 증축 건물은 보건소 오른편에 지어졌으며, 총 2층 건물(연면적 564.28㎡)로, 1층에는 치매안심센터, 2층 정신건강복지센터가 자리잡았다. 

 

  시는 노령인구 증가와 코로나19 등으로 정신건강보건사업 등의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관련 사업 기관을 확장된 공간에 배치해 운영하기로 했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치매안심센터가 보다 넓은 공간에서 프로그램을 확대하여 운영하게 됨에 따라, 치매환자의 건강관리와 치매예방 프로그램의 효과적인 운영은 물론이고, 치매환자 가족의 돌봄 부담도 덜어드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과천시 치매안심센터에는 상담실, 검진실과 더불어 교육 프로그램이 진행되는 쉼터, 가족카페 등이 마련됐다. 

 

  의사, 간호사, 작업치료사, 사회복지사 등 전문인력이 상시 근무하며, 치매조기검진, 상담 및 등록관리, 배회가능 어르신에 대한 지문등록 및 인식표 발급, 치매치료비지원, 조호물품지원, 치매예방 및 인지재활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여 환자와 가족들에게 체계적인 치매통합서비스를 제공한다. 

 

  한편, 과천시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호흡기 및 발열 환자의 체계적인 초기 진료를 위해 보건소 건물 왼편에도 별도 건물을 지어, 호흡기 전담클리닉(선별진료소)도 42.62㎡(13평) 규모로 새로 마련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