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불 제조업체 김희진대표 ,안양시에 겨울이불 기탁

최대호 안양시장, 소식 듣고 감사 전화

신부경 | 기사입력 2020/12/07 [10:36]

이불 제조업체 김희진대표 ,안양시에 겨울이불 기탁

최대호 안양시장, 소식 듣고 감사 전화

신부경 | 입력 : 2020/12/07 [10:36]

  이불 제조업체(제이하우스) 대표 김희진씨 안양시에 이불 50세트 기탁(중앙)



[신부경 기자] 안양에서 사업체를 운영하는 한 여성이 다량의 겨울이불을 동행정복지센터에 기탁해 훈훈함을 선사했다.

 

화제의 주인공은 김희진 씨(여. 35세), 김 씨는 관양2동 소재 이불 제조업체(제이하우스) 대표다.

 

김 씨는 지난 4일 안양시부림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 저소득층 가구에 나눠달라는 말과 함께 자신의 업체에서 만든 시가로 370만원 상당하는 겨울용 이불 50세트를 기탁했다.  

 

김 씨는 의왕에 거주하지만 사업장이 안양에 있어 민원서류 발급 차 부림동행정복지센터 민원실에 자주 들리고 있다.

 

지난해에도 민원서류 때문에 부림동을 방문한 자리에서 2백만 원 상당의 이불패드 40개 전달의사를 밝혀,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된 바 있다.

 

부림동은 안양시청, 검찰청, 법원, 등기소, 교육지원청 등 행정관청이 밀집된 지역특성이 있어 타지 주민들도 민원서류 발급을 위해 많이 방문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사연을 보고받은 최대호 안양시장도 전화통화로 김 씨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불 제조업체 대표 김 씨는 기나긴 겨울이 시작됐다며, 정성을 다해 만든 방한용 이불이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나는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