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천안시, "면접정장, 무료로 빌려준다."

- 오는 8일부터 청년 구직자 대상, 전문가 코디컨설팅도 제공

김헌규 | 기사입력 2019/07/08 [13:26]

천안시, "면접정장, 무료로 빌려준다."

- 오는 8일부터 청년 구직자 대상, 전문가 코디컨설팅도 제공

김헌규 | 입력 : 2019/07/08 [13:26]

 

▲ (사진, 정장대여 포스터)     © 김헌규



천안시가 면접을 앞둔 청년 구직자들에게 무료로 정장을 빌려준다.

 

시는 오는 8일부터 구직 청년들의 취업 준비비용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면접정장을 무료로 대여해 주는 ‘청년 면접정장 무료대여 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취업난으로 취업준비 기간이 길어짐에 따라 경제적 부담이 커진 청년 구직자들의 성공적인 취업을 지원하기 위해 시가 올해 신설한 청년맞춤형 취업 지원 서비스이다.

 

천안시에 주민등록을 둔 만 18~39세의 청년 구직자 또는 천안 소재 대학에 다니는 청년 중 취업 면접을 앞둔 응시예정자라면 누구나 면접정장을 무료로 빌릴 수 있다.

 

▲     © 김헌규

 

신청은 면접 참여를 확인할 수 있는 증빙자료를 첨부해 천안시 일자리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정장대여를 예약한 뒤 예약번호를 발급받아 대여업체(슈트갤러리, 터미널 근처)에 방문해 정장을 수령하면 된다.

 

대여품목은 재킷, 셔츠, 블라우스 등 면접용 정장이며 1인당 연 3회까지 이용할 수 있고 1회 이용시 3박 4일간 대여할 수 있다.

 

대여업체는 방문한 이용자의 신체사이즈를 측정한 후 취업처와 본인의 체형에 어울리는 정장 색상, 사이즈, 디자인 추천 등 코디컨설팅을 지원해준다. 현장에서 바지 길이 등의 수선서비스도 바로 지원받을 수 있다.

 

구본영 시장은 “계속되는 경기침체로 청년들의 구직활동 기간이 늘어난 만큼 청년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청년 공감 정책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