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태안군 ‘기후변화 안심마을(폭염쉼터)’을 본격 운영

태안군 청소년수련관 폭염쉼터, 7월 18일부터 8월 31일까지 무료개방

관리자 | 기사입력 2019/07/11 [07:41]

태안군 ‘기후변화 안심마을(폭염쉼터)’을 본격 운영

태안군 청소년수련관 폭염쉼터, 7월 18일부터 8월 31일까지 무료개방

관리자 | 입력 : 2019/07/11 [07:41]

지난해 폭염쉼터 모습. 


태안군이 군민들의 시원한 여름나기를 위해 ‘기후변화 안심마을(폭염쉼터)’을 본격 운영한다.
 
군은 여름철을 맞아 이달 18일부터 8월 31일까지 45일간 태안읍 청소년수련관 인근 폭염쉼터를 무료 개방한다.
 
폭염쉼터는 환경부 주관 ‘기후변화 안심마을’ 공모 선정으로 조성된 태안 최초의 야외 물놀이시설로, 조합물놀이대·간이샤워시설·그늘막·쿨링포그시스템·목재데크·파고라·탈의실·편의의자 등 다양한 시설이 설치돼있다.
 
군은 물놀이장 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안전관리 자격을 보유한 안전요원 2명을 배치하는 한편, 수조 깊이를 30cm로 유지하는 등 안전한 쉼터 이용 여건을 마련했다.
 
아울러 쉼터 청소 및 주변 환경 정리, 물 교체 등 위생관리에도 철저를 기해 어린이와 가족들이 마음 놓고 이용할 수 있는 깨끗한 쉼터로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폭염쉼터에 지난해 5,488명, 누적인원 1만 2,208명(2016~2018년)이 다녀가시는 등 어린이와 가족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며 “폭염 쉼터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운영 및 관리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며, 무료로 운영되는 만큼 많은 지역 주민들이 오셔서 즐거운 여름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폭염쉼터는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군 환경산림과 환경관리팀(041-670-2790)으로 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