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국마사회, 초등학교 승마교육 교재 발간 및 배포

교육부와 협의 등을 통해 초등학교 정식 교과서 채택을 추진할 예정

문학모 | 기사입력 2019/05/30 [12:34]

한국마사회, 초등학교 승마교육 교재 발간 및 배포

교육부와 협의 등을 통해 초등학교 정식 교과서 채택을 추진할 예정

문학모 | 입력 : 2019/05/30 [12:34]

승마교육 교재

 

[문학모 기자]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가 2020년 이후 초등학교 정규 체육과정에서 교재로 사용할 목표로 승마교육 교재 발간을 완료했다. 상반기 중 학교체육 승마도입 시범학교 및 유소년 승마단 등에 배포할 예정이다.

 

초등학교 정규 체육과정에서 승마를 체계적으로 학습하고 지도할 수 있도록 지난해 6월부터 교재 개발을 추진했다.

 

한국마사회 말산업연구소 소속 서명천 연구원이 연구책임자를 맡고, 교육계 및 승마계 전문가(경인교대•서울교대•기전대 교수진, 독산초•인월고 교사진, 한국마사회 김지혜 승마 교관)로 공동연구진을 구성했다.

 

6개월에 걸쳐 교재 개발 연구를 시행하고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편찬 작업을 거쳐 교재 제작을 완료했다.

 

교재는 총 20차시이고, 10개의 주제별로 각각 2차시로 구성 되어 있다.

 

각 주제는 ‘말 이해하기’, ‘말 친해지기’, ‘말과 하나되기’라는 단계로 구성된다. 각 단계는 ‘승마라는 스포츠에 대한 이해’, ‘말과의 공감능력 향상’, ‘실제 승마체험’에 대한 내용을 담고 있다.
 
한국마사회는 올해 하반기 초등학교 승마교육 시범학교에 적용한 이후 내년 2020년에 적용효과 분석 실증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교육부와 협의 등을 통해 초등학교 정식 교과서 채택을 추진할 예정이다.

 

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은 “승마를 쉽게 접하고 체험할 수 있는 교육체계를 구축하고자 한다. 승마교육 교재 발간이 승마 대중화 및 저변 확대로 말산업 전체에 활력을 부여할 수 있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